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Konata's Mobile Life
 Series Number.1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2

 Series Number.2

 Konata's Mobile Life lll

 Series Number.3

 Since 2008~2009  2009~2012  2012~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이 티스토리에서 네이버 블로그로 서비스를 이전하였습니다.
네이버 블로그에서 지금까지처럼 최고의 리뷰로 만나겠습니다. 


우리나라 원조 모바일 전문 블로그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이 블로그 서비스를 티스토리에서 네이버로 이전하였습니다.

2008년 스마트폰이 보급되기 훨씬 전 'Konata's Mobile Life' 모바일 전문 블로그 오픈, 리뷰에 100점 만점의 점수표를 적용,

2009년 티스토리로 서비스를 옮기고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로 이름을 변경하여 IT 부문 '티스토리 BEST BLOGGER'에 선정되었고

2012년 세번째 블로그로 이름을 다시 'Konata's Mobile Life lll'로 변경, 네이버 블로그로 서비스를 이전하였습니다.




안녕하세요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 부팀장 히라사와 유이입니다<
함께 포스팅을 작성한 팀장 코나타의 마음입니다<<
거의 대부분을 집필한 팀블로거 케빈입니다<<<

글 들어가기 전에 요즘 터치위즈가 어떻게 정의되는지 살펴보겠습니다.
며칠 전, 터치위즈 UI에 대해 이것저것 알아보다가 황당한 글을 몇 개 봤네요.


터치위즈가 OS랍니다. 갤럭시S에 들어간 OS는 터치위즈3.0이고, 갤럭시S2에는 터치위즈 4.0 OS가 들어갔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혼동을 겪으면 위키백과 터치위즈 항목에서는 터치위즈를 다음과 같이 정의합니다.
터치위즈(TouchWiz)는 삼성전자와 기업 파트너들이 개발한 터치 인터페이스이다. 완전한 터치 사용자 인터페이스의 기능을 제공한다. 이따금 운영 체제로 잘못 정의되기도 한다. 출처 : http://bit.ly/zWq3Wb

황당합니다. 삼성에서 개발한 UI를 OS로 만들어주시네요. 모 작가님께서는 만화 프로필 사용하는 사람들을 시급 4320원 받는 알바로 만들어 주시더니, 네티즌들은 터치위즈를 OS로 만들어버리는군요. 대단합니다! 삼성이 바다와 터치위즈, 그리고 안드로이드 세 OS를 밀고 있군 자, 스마트폰의 인터페이스 알아보기 제 1편, 삼성 터치위즈를 알아보다! 지금부터 힘차게 출발하도록 하겠습니다!


#1. 사람들이 UI, UX하는데 도대체 이게 뭘까?

UI는 User Interface의 '유저 인터페이스'의 약자로, 간단하게 소개하자면 소프트웨어상에서의 디자인을 의미합니다. 절대로 케이온에 우이가 아닙니다 이전에 휴대폰의 기능이 적었던 시절에는 디자인이라 함은 기기 외부의 하드웨어 디자인을 생각하기 쉬웠죠. 내부 인터페이스에는 그다지 기업들도 신경쓰지 않았습니다. 똑같은 기능을 실행하기 위해 5개의 아이콘이 존재했던 시절도 있었습니다. 지금으로서는 생각하기 힘들지만요. 휴대폰을 사용하려면 SW를 사용하기위해 SW도 디자인이 되있어야합니다. 더 쉽고 더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인터페이스를 좋은 인터페이스라고 합니다.

그러나, 아이폰이 한국에 소개되고, 사람들은 그동안 보아오던 것과는 다른 편리한 UI를 만났습니다. 이는 인터페이스를 넘어 UX(User Experience) '사용자 경험'을 만들어내며 대한민국 휴대폰 모바일계에 엄청난 변화를 가져왔습니다. 아이폰의 UI는 안드로이드 및 바다 등 다양한 OS의 UI에 영향을 미쳤습니다. 사용자가 UI를 이용해서 모든 기능을 사용하기 쉽게 디자인하고 계획해서 편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을 UX라고 합니다.

현재 터치위즈에 이어 iOS의 인터페이스를 소개하는 글이 팀 내부에서 준비중에 있습니다. 언제 발행될지는 미지수이지만, 최대한 빨리 발행하도록 해볼게요.

#2. 삼성 터치위즈의 역사를 파헤쳐보자!

현재 가장 최신 버전의 터치위즈는 갤럭시S2 및 갤럭시 노트 등의 기기에 탑재된 터치위즈4.0입니다. '터치위즈'라는 이름은 갤럭시S가 출시되면서부터 본격적으로 알려진 것 같네요. 그 전에는 햅틱UI로 불렸습니다.
 

햅틱 1 시절의 터치위즈 1.0 UI

 

햅틱 UI 1.0

이 당시의 햅틱 UI는 거의 처음 시도되는 터치기반의 휴대전화 인터페이스였습니다. 초기 인터페이스라 부족한 점도 많았고, 반응속도도 그저 그랬지만, 사용자들에게 터치 인터페이스의 세계를 열어 주었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는 UI입니다. 이 때의 햅틱 UI는 아이콘들 및 메뉴 구성의 개성이 너무 강해서 다들 따로 논다는 평가를 받기도 했습니다.

HAPTIC은 어원이 그리스어에 있습니다. '만지는'이라는 뜻의 형용사 'haptesthai'으로서 미국 UI제작 회사의 터치 UI프로젝트입니다. 삼성이 휴대폰에 이 프로젝트 명을 붙여 판매하기 시작했는데, 이 시리즈가 연이어 대박을 치게 됩니다 ㄷ 업계 일각에서는 피쳐폰 터치 인터페이스의 새로운 지평이다 라는 평을 붙이며 사람들에게 알려졌습니다.

Haptic UI 1.0은 2009년 5월에 출시된 연아의 햅틱까지 사용되었습니다.

 

햅틱 UI 2.0

삼성은 AM OLED  디스플레이를 채택한 '햅틱 아몰레드' 휴대폰에서 햅틱 2.0을 선보입니다. 여기서 원래 저 AM OLED는 에이엠 오엘이디 로 읽어야 바른 표현입니다. 그러나 삼성이 마케팅을 진행하면서 아몰레드 아몰레드 아몰레몰레몰레 해대는바람에 이름 이 아몰레드가 된 것일 뿐입니다. 저는 절대 아몰레드로 저 디스플레이를 읽지 않습니다 ㅡㅡ^

햅틱UI 2.0은 제스쳐 기능과 더욱 강력해진 위젯기능과 위젯 관리기능이 더해졌습니다. 그러나 탑재된 기기가 감압식 터치스크린을 장착해서 정확한 위젯 배치가 어려웠고, 이 부분이 사용자들에게 불편함을 주었습니다.

햅틱UI와 햅틱UI 사용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이쪽
햅틱 아몰레드폰 자체발광 AM OLED로 '보는 핸드폰 시대'를 연다! 

일단 햅틱UI 2.0은 공식적으로는 옴니아2까지 쓰였고,
이후 출시된 삼성의 아이폰3GS 대항마 갤레기A 개발단계의 터치위즈 2.9를 거쳐,
공식적으로는 갤럭시S의 터치위즈 3 UI부터 명칭이 터치위즈로 변경되어 현재에 이르고 있습니다.
터치위즈 2.9는 해외에서 출시했던 쿼티 '피쳐폰' UI에 기원이 있습니다. 그 UI를 뽑아다가 수정한게 터치위즈 2.9.

▲사진은 갤럭시A 개발단계의 터치위즈2.9

(*참고로 오늘 알아볼 터치위즈 UI는 스마트폰에만 작용되는 것이며 일부 터치폰에는 아직 햅틱 2.0 UI를 변형한 UI가 쓰이는데 오늘은 터치위즈 3,4만을 다루어 보겠슺니다.)

#3.터치위즈의 시작을 알린 터치위즈3 (~2011.03)


▲터치위즈의 시작을 알린 터치위즈3.

갤럭시A, 갤럭시S, 갤럭시S 호핀, 갤럭시 네오, 지오, 에이스까지 갤럭시S2 출시전까지 탑재된 UI입니다.

한 시대를 풍미한 망작 개적화 UI입니다.(...)
개인적으로 저 유이냥은 터치위즈 UI 자체의 디자인은 마음에 들어요. 다만 UI 최적화정도가 마음에 들지 않았을 뿐........
T옴니아2의 시대가
지난 후 2010년 6월, 삼성의 밀리언셀러 '갤럭시 S(SMW-M110S)가 본격적으로 출시하게 됩니다. 바로 이때 갤럭시S에 처음 탑재된 런쳐가 바로 '터치위즈 3.0'입니다. 당시에는 역시 아이폰의 'iOS 4'의 아이콘 등 상당 부분을 카피한 것도 있었지만 결과적으로는 2011년 3월, 갤럭시 플레이어 70까지 전 기종의 삼성 스마트폰에 적용되었고, 2011년 터치위즈4에 그 자리를 넘겨줄때까지 많은 기기들에 적용되어 왔던 UI입니다         

2010년 6월 당시에는 최신의 안드로이드 OS였던 OS 2.1 이클레어 자체가 많이 무거웠고, 개적화 때문에 아주 느렸습니다. 삼성이 아이폰4/3Gs를 잡기 위해 터치위즈를 올린 갤럭시S를 약간 급하게 출시한 감이 없지않아 있었기 때문에 최적화도 매우 부족했고, 라이벌 베가의 'Real Home UI(리얼 홈 UI)'에 비해서도 약간 부족했습니다만 국내외에서 (터치위즈3을)탑재한 기기들이 1천만대 정도 판매되면서 엄청난 최적화를 자랑하는 터치위즈 4의 초석이 되었습니다. 이 때 수집된 버그 리포트나 사용자 평을 중심으로 터치위즈4에서는 많은 사항이 개선되었습니다.


#4.발군의 발전을 거듭하다, 터치위즈 4.0 UI(2011.02~현재)

▲갤럭시S2에 처음 탑재된 터치위즈 4 UI

갤럭시S2 이후 출시 기종인 갤럭시S2 LTE, 갤럭시S2 LTE HD, 갤럭시 노트등에 탑재되었습니다.
 

드디어 2010년 1세대 맛폰들의 시대가 가고 드디어 2011년 2월 듀얼코어 시대를 본격적으로 연 갤럭시 S2가 출시되었는데요. 갤럭시S2에 탑재된 UI가 바로 터치위즈4입니다. 일단 터치위즈4는 갤럭시S2의 경우 전작 터치위즈3에서의 버벅임 문제가 매우 개선되었으며, 디자인도 터치위즈3에 비해 상당히 깔끔해져 메뉴 뒷배경도 설정이 가능해졌고 위젯 설정도 터치위즈3에 비해서 상당히 많아져서 현재까지 안드로이드 최고의 UI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실사용자들로부터 센스UI급의 엄청난 UI라는 평을 듣고 있습니다.


넥서스S에서 사용해본 터치위즈 4.0은 어떨까요? 넥서스S TWlauncher 4.5 후기는 이쪽으로.
[휴대폰 리뷰/삼성] - 삼성의 첫번째 레퍼런스 폰, 넥서스S를 만나보다. #2 [터치위즈 4.5 런쳐 적용 후기]


그러나 역시 최고인 만큼 단점은 한가지라도 있는 법,아무래도 갤럭시S2 등 고사양 기기에 최적화되어 있어서 그런지. 리소스, 즉 램을 터치위즈3에 비해 굉장히 많이 먹고 타 기기에 포팅할 경우 (비슷한 사양 기기가 아닐 경우에만 해당됩니다.) 굉장히 버벅입니다. 그런 이유로 갤럭시M 스타일에서도 터치위즈가 변형된 채로 출시되었구요, 갤럭시ACE, 갤럭시플레이어3.6 등에서는 터치위즈4.0을 변형한 형태의 UI가 탑재되었습니다. 이 리소스 문제로 한동안 프리징 현상이 있기도 했는데 XDA포럼에서 타 기기에 포팅할수 있도록 수정한 터치위즈 4.5 버전이 2011년 출시되어서 순정 터치위즈 대신 이 터치위즈를 이용하는 개발자 분들도 몇몇 분 봤네요.(대표적으로 실프넷님 헤헼)

일단 갤럭시S2를 시작으로 현재 갤럭시M 스타일까지 적용되었습니다.상단바 같은 부분은 그린 색상이 주가 되는 진저브레드 기본 UI를 기본으로 꾸몄더군요. 터치위즈4.0 UI가 많은 기능을 지니고 있어 웬만한 설정은 OS-Level까지 내려가지 않고도 터치위즈 내에서 세팅이 가능합니다. 


그리고 기본적으로 센스 UI는 기종별로 비슷한 반응속도를 내 주는 반면, 터치위즈는 제각각입니다. 그러니까...... 갤투 HD LTE와 갤럭시 노트의 반응속도가 갤럭시S2 보다 느리고, 터치감도 더 안좋으며 약간 버벅거립니다. 엑시노스가 아닌 더 저사양의 CPU나 더 고해상도이면 바로 느려지고 버벅이는 것입니다. 다른 기기들도 생각했어야하는데, 터치위즈는 최고사양 엑시노스 CPU의 '갤럭시S2만을 위한 UI' 의 느낌이 존재합니다.



갤럭시S 터치위즈3.0과 갤럭시S2 터치위즈4.0 차이 사용 후기는 이쪽으로.
갤럭시S2 최적화 돋는 터치위즈4 UI, 갤럭시S, 갤럭시 네오, 갤럭시 지오, 갤럭시 에이스등 터치위즈3 UI 비교 사용 후기


#5. 마치며

지금까지 햅틱UI부터 시작한 터치위즈의 역사를 살펴보았습니다. 터치위즈 그 자체는 iOS 카피캣이라는 오명을 안고 갈 수도 있습니다. 왜 터치위즈가 iOS 카피캣인지는 조만간 저희 공동 포스팅으로 만나보실 수 있을겁니다. 그래도 터치위즈 4.0은 현존하는 안드로이드 UI 런쳐 중에서 최고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Konata's Mobile Life
 Series Number.1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2

 Series Number.2

 Konata's Mobile Life lll

 Series Number.3

 Since 2008~2009  2009~2012  2012~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이 티스토리에서네이버 블로그로 서비스를 이전하였습니다.
네이버 블로그에서 지금까지처럼 최고의 리뷰로 만나겠습니다. 


우리나라 원조 모바일 전문 블로그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이 블로그 서비스를 티스토리에서 네이버로 이전하였습니다.

2008년 스마트폰이 보급되기 훨씬 전 'Konata's Mobile Life' 모바일 전문 블로그 오픈, 리뷰에 100점 만점의 점수표를 적용,

2009년 티스토리로 서비스를 옮기고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로 이름을 변경하여 IT 부문 '티스토리 BEST BLOGGER'에 선정되었고

2012년 세번째 블로그로 이름을 다시 'Konata's Mobile Life lll'로 변경, 네이버 블로그로 서비스를 이전하였습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피쳐폰시절까지 정리되어있어서 좋네요 잘보고갑니다.

  2. 물어볼게 있는데 터치위즈 2.9는 가제인가요? 아니면 내부에서 개발 당시 그렇게 붙여진건가요?

  3. 의문이 있는데 2012.02.06 22:37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바다폰도 터치위즈 쓴걸로 알고 있는데 이부분에 대해 언급할 예정은 없나요?

    • 바다폰은 조금 열외로 쳐야 하는게, 터치위즈를 사용한게 아니라 바다OS의 순정 UI자체가 터치위즈 스럽게 이루어져 있습니다. 바다OS와 터치위즈 모두 삼성이 만들다보니 그렇게 되었어요(...)

  4. 개인적으로 꾸미는 거랑 커롬 올리는거 좋아해서 많이 보는대요 이제 갤럭시 시리즈는 터치위즈랑 궁댕이, 물리홈버튼이 자리를 잡앗죠. 갤넥은 예외
    너무 재미잇게 잘보앗습니다

  5. 솔직히 삼빠이긴하지만 터치위즈가 잘만든 UI라는것에서는 전혀 공감이 안되네요.
    정말 잘만든 UI였다면 저사양폰에서도 그럭저럭 쓸만한 최적화를 보여줘야하지만 그렇지 않은게 현실...
    결론적으로 최적화를 위해 터치위즈를 가볍게 만들려고 노력하기 보단 고성능 외계인공돌이를 갈아넣은 엑시노스AP로 빠르게 굴리는 사양고급화로 최적화를 한게 삼성이니까요 ㅡㅡ;;

    • 이스터 2012.02.08 00:02 신고  수정/삭제 댓글주소

      ㅇㅅㅇ님//이보를 실사중인데요. 3.5가 무거워졌다는 면에서는 그닥 공감이 안가네요.
      업그레이드하고서는 체감적으로 성능향상이 됐다는게 느껴지던데요?? 그리고 되레 대기시간도 향상되었습니다.
      또한 보급형이었다하더라도 레전드를 만져보고서 생각을 고쳐먹었었습니다.(물론 이 레전드는 아무런 업글안됨...)
      그런데 그에 비하면 삼성의 보급형(네오지오에이스)은 정말 브랜드만 삼성이지 이건 도저히 쓸게 못되더군요.
      더군다나 갤노트와 갤스2 HD LTE같이 수납용 채용제품들이 갤투보다 최적화가 매끄럽지 못한점을 보면 삼성도 자사AP메인기종 아니면 사기 껄끄러워지긴했음
      PS.누가보면 삼성기종 안쓰면서도 줄창 까는 사람같은데 부모님폰 죄다 갤투로 사드리고 본인은 갤탭쓰는 사람임

    • 그래도 이런 눈으로 봐주시는 분 있다는 거에 감사함을 느낍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인터페이스는 삼성꺼 좋은거 같은데 ㅇㅅㅇ 이보는 그런데 고사양 기기잖아요 :) hTC의 디자이어와 같은 기기에 3.5 올리면 버벅거려요. 맞게 지적하셨네요 :)

  6. 푸른나무 2012.02.07 10:50 신고  수정/삭제 댓글쓰기 댓글주소

    잘 읽었습니다.

  7. 햅틱2를 처음 써보면서 느낀 게... 아저씨들 베스트셀러였던 애니콜이 이렇게도 만들 수 있구나... 이제는 내구성만이 아니라 UI에서도 강점을 보이겠구나... 정도였습니다. 그만큼 당시에는 충분히 새로움을 줬다고 봐요. 물론 출고가는... 이하생략.

    터치위즈로 넘어오면서 본문 내용대로 상당히 iOS의 영향을 많이 받은 감도 있습니다. 하지만 무언가 사용자의 세팅을 많이 제한해 놓은 느낌이 드는 iOS와는 달리, 여러 가지 기능을 제공하는 부분에서는 상당히 매력적인 UI라고 봅니다. 타 제조사와 비교하려면 'htc'와 '스카이' 정도가 있겠는데, 센스는 확실히 자신들만의 매력을 적당히 보여주는 선에서 커스터마이징을 끝냈지만, 스카이는 본인들의 개성을 강조하면서 이것저것 다 집어넣은 나머지 정신없는 구성을 보여주더라고요. 특히 설정창을 건드리면 어쩌자는 거야(...) 아이콘은 딱 베가까지가 나았고 이후부터는 너무 컬러풀해진 나머지 싼티가...

    현재 제가 사용중인 옵UI는 카피캣을 논하기 전에 일단 구동 속도나 제공 기능부터가 영 아닌것 같고 (잠금화면/배경화면 따로 설정하는 것조차 없더라고요) 특히 옵원까지의 옵UI 1.0은 그 전에 나온 고성능 풀터치폰에서 아이콘만 베껴오고 나머지는 순정 그대로나 다름없으니... 저도 옵Q2에 터치위즈 4.0을 한번 물려봐야겠습니다.

  8. 바다 OS도 UI가 터치 위즈랑 거의 또같던데

    나중에 바다 OS도 운영체제 리뷰로 하나 해 주세요ㅋㅋ

  9. 케이온의 히라사와 우이보며 움찔한건 나뿐?
    갤럭시 플레이어도 터치위즈3.0썻어요~~
    아마도....

  10. 좋은글 잘보고갑니다

  11. 갤럭시S2 최적화 돋는 터치위즈4 UI, 갤럭시S, 갤럭시 네오, 갤럭시 지오, 갤럭시 에이스등 터치위즈3 UI 비교 사용 후기 링크가
    http://konatamoe.com/ 이주소로 되있네요 : http://konatamoe.tistory.com/ 으로 바꿔주세요 ~

  12. 글 잘읽었습니다 앞으로도 자주놀러오겠습니다 살펴보니 좋은 정보가 많네요

  13. 센스3.0, 3.5도 엄청 무겁더라고요. 램도 많이 잡아먹는다 하고요.
    비록 터치위즈 4.0이 좀 무겁긴하지만, 제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요즘 센스보다는 가볍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HD해상도에 스냅드래곤이니까 솔직히 좀 버벅거릴수도 있고요;;
    그리고 갤투부터는 삼성이제 최적화도 잘하는편입니다만?

  14. 히라사와유이냥..... 너가 나에게 올려준 터치위즈 고거는 몇버전이냥.

  15. 저 유이님 그거 화면에 바탕화면 저 한태 주실수있나요?? 아니면 어디서 찿는지라도 부탁드림니다 보내주실수 있으시다면 여기루 부탁함니다 safe1102@naver.com

  16. '절대로 케이온에 우이가 아닙니다' 부분에서 케이온은 애니니까 '에'보다는 '의'가 맞는 걸로 알고 있습니다. 오타 수정 부탁드려요

  17. 잘 읽었습니다. (솔직히 아직도 안드로이드 기본UI와 뭐가 다른지 모르겠네요. ㅡ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