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Konata's Mobile Life
 Series Number.1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2

 Series Number.2

 Konata's Mobile Life lll

 Series Number.3

 Since 2008~2009  2009~2012  2012~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이 티스토리에서 네이버 블로그로 서비스를 이전하였습니다.
네이버 블로그에서 지금까지처럼 최고의 리뷰로 만나겠습니다. 


우리나라 원조 모바일 전문 블로그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이 블로그 서비스를 티스토리에서 네이버로 이전하였습니다.

2008년 스마트폰이 보급되기 훨씬 전 'Konata's Mobile Life' 모바일 전문 블로그 오픈, 리뷰에 100점 만점의 점수표를 적용,

2009년 티스토리로 서비스를 옮기고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로 이름을 변경하여 IT 부문 '티스토리 BEST BLOGGER'에 선정되었고

2012년 세번째 블로그로 이름을 다시 'Konata's Mobile Life lll'로 변경, 네이버 블로그로 서비스를 이전하였습니다.





아, 저 팀블로그원 맞습니다. 아주 간만에 등장해서 그렇지요.(...)
변명이란 변명을 늘어낼 자신 있습니다! 제가 동면해서 그랬어요!

뭔 이런 헛소리를....제가 새로이 준비한 ..... 아니, 쓸려고 계획했던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탐험 글을 이제야 써봅니다.
제가 올해에 1월 5일쯤에 글 몇개 남겼었죠?
정말 잠수를 있는대로 많이 탔는데요, 제가 죽었다는 소식도 들어봤습니다. 맞는 것 같습니다. 얘 죽은 것 같아요.

(평범한 시체인 듯 하다. 반응이 없다.)

....


어쨌든, 시작합시다.

Android IceCream Sandwich.
언제나 안드로이드는 업데이트할 때 세계의 관심을 받고, 그 관심에 힘입어 까이거나 칭찬받거나 참 많은 일을 당합니다. 그리고 2010년 12월, 진저브레드 출시 이후로 다음 버전에 많은 기대가 걸리는 안드로이드인데 작년 10월에 갤럭시 넥서스를 시연시키면서 선보인 녀석입니다. 2.4도 아니고 3.0 허니콤의 다음 숫자인 4.0으로 시작하는데, 사실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는 태블릿+스마트폰 통합형 OS입니다.(이건 누구나 알고 있을겁니다.)

UI 디자인이나 전체적인 사용성은 허니콤을 그대로 계승한 것 같고, 애초에 허니콤부터 이 UI들을 그대로 스마트폰에 적용시키려 했을 것 같습니다. 이렇게 해서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는 여러가지 UI 개선은 물론 다양한 기본기능들을 탑재해서 이제는 정말 괜찮은 녀석으로 거듭난 것 같습니다.

이제 슬슬 다양한 기기에 아이스크림 샌드위치가 올라갈 것이며, 현재 커스텀 ui를 잔뜩 바른 아이스크림 샌드위치 기기는 나오지 않았고(...) 갤럭시S II가 아마 첫 타자로 등장할 것 같습니다.

넥서스S요? SHW-M200S/K라는 라인업때문에 아직도 못받고 있고 1달은 더 기다려야할 것 같습니다. 대단하세요, 한국.







1. 첫 인상부터 다른 그 얼굴


스마트폰의 얼굴으로도 볼 수 있는 락스크린화면이 대폭 개편되었습니다. 하지만 잃은 것은 잠금화면에서 바로바로 컨트롤이 되던 벨소리/무음전환 기능이 없어졌네요... 참 아쉽습니다.
전체적으로 굉장히 이뻐졌고, 신형 폰트인 'Roboto'폰트가 시계부분에 적용되어있습니다.
아래에 락스크린을 해제할 수 있는 원이 존재하고, 저 원을 터치하면....



이렇게 됩니다. 음, 센스 3.0에서도 보셨고, 아이폰4에서도 보셨듯이 락스크린을 해제할 때 ICS 순정상태의 테마는 사진을 찍을 것인지, 락스크린 화면을 나갈 것인지 결정권이 생깁니다.
왼쪽으로 링을 가져다주면 카메라가 바로 실행되고, 오른쪽에 링을 놓으면 화면의 잠금이 풀리게 됩니다.

ICS에서도 추가된 기능인데, 락스크린 기능을 아예 비활성화할 수도 있도록 따로 기능이 생겼습니다.



2. 정말로 쓸만해진 기본런쳐


기본 런쳐가 생각보다 너무 좋은 것 같습니다. 속도도 빠르고 비쥬얼도 좋습니다. 오히려 다른 런처로 갈아탈 이유를 크게 못느끼겠더군요. 렌더링 방식도 개선이 된지라 ICS랑 진저브레드랑 런처 체감이 굉장히 틀립니다. 상단 노티바 바로 아래의 구글 서치는 못없앱니다. 아마도 검색버튼이 없는 갤넥을 위하여 마련한 것 같습니다. 하단에는 평범한 스톡 아이콘들이 자리를 잡고있고, 저 상태에서 폴더를 만들 수도 있습니다.


맨 마지막 스크린에는 Overshoot(진저브레드 일반 스크롤에서 보시던 그것)이펙트가 있어서 나름 괜찮은 아이디어라고 생각됩니다.
안타깝게도 스크린은 5개로 고정입니다. 아무래도 APK를 뜯어서 수정하는건 될지도 모르겠군요.(Xperia Arc Launcher처럼)





앱드로어 부분도 대폭 개선되었습니다. 일반 런쳐에서 앱드로어가 화면을 덮치는(??) 식으로 진행되는데요, 참신한 애니메이션 같습니다. 정말 괜찮네요.
또한 ICS에 와서 달라진 것이 하나 더 있는데, 홈 화면에서 위젯을 바로 끌어낼 수가 없습니다. 앱드로어에 들어가서 위젯에 들어가서 직접 위젯을 꺼내와야 합니다.
리스트방식으로 보여주던 것 보다는 이게 훨씬 나은 것 같기도 하네요. 물론 방법이 좀 귀찮다는 것을 제외하면요.


식상했던 기본 배경화면들이 그나마 비쥬얼이 나아진 것 같습니다.
....뭐 전 어쩌피 드래곤이나 올려두는데요...


메뉴 버튼을 누르면 배경화면 편집(바탕화면을 길게 누르고 있어도 바로 됩니다.), 애플리케이션관리와 시스템설정...

그리고...도움말?....이 있습니다.
근데 이래뵈도 Instruction Manual은 중요한 분야입니다. 무시할 부분은 아니예요.



런쳐의 독특한 기능을 살펴볼까요?
자신이 설치한 앱을 길게 누르면 홈화면에 옮겨둘 수가 있습니다. 또한 그 앱의 정보를 확인하고, 삭제까지 바로 할 수가 있습니다.
예전 같으면 삭제를 하려면 다른 런쳐를 깔아두는게 편했는데, 이제는 스톡런쳐에서도 편한 앱관리가 가능해졌습니다.


폴더는 아이폰과 같이 앱과 앱을 겹쳐두면 됩니다. 폴더에 들어가는 앱의 개수는 12개 이상입니다. 제한이 없는건가요?(..) 이 점에서는 아이폰보다 낫군요. 폴더기능은 막상 Android가 먼저 시작했지만 편의성을 제공한 쪽은 아이폰 같습니다. 그래서 저런 방식을 택한 것일 테구요.
폴더의 이름도 수정이 가능합니다.



폴더는 대충 이러합니다. 폴더가 열릴때도 애니메이션이 적용되어있습니다.





3. 새로이 바뀐 노티바


캡쳐를 할 때 노티바에서 알림을 해주며, 저 알림을 터치하면 바로 그 사진을 볼 수가 있습니다.
노티바에 생긴 새로운 특징이라면 년월일 표시가 아래로 좀 내려왔고, 바로 설정앱 접근이 가능하고, 알림을 지울 때에 애니메이션이 추가되었고, 진저브레드 2.3.3 상위부터 추가된 '슬라이드로 알림 없애기' 기능이 있습니다.

또한 저 노티바는 락스크린 상태에서도 따로 개봉이 가능합니다. 그 상태에서 바로 설정아이콘을 터치하면 바로 설정으로도 넘어가구요.(패턴락이나 핀락이 걸리지 않은 것에 한해서)



4. 간편해지고 찾기 쉽고 다양해진 기능으로 돌아온 설정



나름 뭔가 의식한 모양인지(...) WiFi와 블루투스를 슬라이드만으로도 켜고 끌 수가 있습니다.
애초에 배경화면에 파워컨트롤 위젯으로 해도 되는데, 저렇게 켜도 꺼도 상관은 없습니다.
설정 부분이 더 간결해지고 찾기 쉽게 구성되어있습니다. 최소한 iOS처럼 헤매거나 길을 잃는 일은 없을 것 같습니다.


ICS부터 생긴 기능인데, 직접 사용해보질 못했네요.
데이터 모니터링 기능, 데이터 제한기능도 있습니다. 앱마다 사용량도 제한할 수 있더군요.


Android Beam은 제가 나중에 따로 시전해보겠습니다.(...언제일지도 모르지만)
테더링/핫스팟을 하시려면 더보기에 들어가시면 됩니다.

 

이렇게 메뉴들을 잘 구분하고 정리해두니 정말 보기 편하더군요.
이부분은 정말 칭찬 요소라고 생각됩니다.


배터리 관리는 딱히 달라진게 없습니다.



ICS에 와서 새로 생긴 기능인데, 저장소 관리가 나름 편리해졌습니다.
자체적으로 파일들을 구분해서 총 용량의 얼마정도를 썼는지 색으로도 보여주고, 용량으로도 보여줍니다.
이전에 보여주던 성의없던 저장소 부분은 많이 개편된 것 같습니다.


접근성의 부분도 다양해지고 개선되었습니다.
막상 쓰지는 않아서 자세한건 모르겠네요.

 

그리고 특이한 점이, 전 SDK 써올 때부터 이 개발자옵션이 폰에서는 못쓸 줄 알았는데, 막상 보니 AOSP에도 다 들어있더군요.
이 개발자 옵션에서는 스페어 파츠의 기능도 들어있습니다.
건드린게 별로 없어서 이 부분 역시 패스. 전 개발자가 아닙니다(...)


4.0.3 버전입니다. 4.0.1과는 좀 많이 다릅니다. 국내판 갤럭시 넥서스는 아직도 시스템 업데이트에 4.0.1이라고 뜨더군요.
언제쯤 4.0.3이 릴리즈 될지도 의문입니다. 그놈의 SHW M어쩌구S/K 작명식좀 버렸으면 좋겠네요. GT-i어쩌구가 훨씬 낫잖아요.



5. 더 빨라지고, 더 간편해진 인터넷


인터넷이 정말로 신적화입니다. 페이지 불러오는 속도가 진저브레드에 비해 무척 빨라졌고, 홈페이지 스크롤이 매우 자연스럽습니다. UI는 물론 죄다 뜯어 고쳤고, 정말 괜찮은 것 같습니다. 장족의 발전이 아닌가 싶습니다. 속도면에서는 정말 만족스럽습니다.


여러 탭을 띄울 수도 있고, 저 탭 하나를 왼쪽이나 오른쪽으로 슬라이드 할 시에 저 탭은 종료처리가 됩니다.
또한 순정 안드로이드 시리즈 최초(...인가요)로 브라우저를 종료할 수가 있습니다.
종료방법은 간단하게 탭을 모두 닫으시면 꺼집니다.


메뉴를 누르면 여러가지 기능들이 등장합니다.
설정 부분도 언급하자면, 메뉴를 간결하게 해놔서 예전보다 보기가 더 편해진 것 같습니다.








ICS의 왠만한 주요 기능들은 다 보신 것 같습니다.
뭐 이것들 외에도 더 많은 기능들이 존재하고 있고, 그것을 모두 살펴보려고 합니다.(...긴 글이 되겠군요.)
사실 저 위에 제가 알려드린 부분에 대해서는 ICS를 다 봤다고도 할 수도 없지만, 1/3은 본 것 같습니다.(...)
새로워진 OS 인 만큼, 새로워진 기능, 즐거운 옵션들이 존재해서 ICS는 분명 재밌는 안드로이드임이 확실한 것 같습니다.

신고

 

  

  

 Konata's Mobile Life
 Series Number.1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2

 Series Number.2

 Konata's Mobile Life lll

 Series Number.3

 Since 2008~2009  2009~2012  2012~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이 티스토리에서네이버 블로그로 서비스를 이전하였습니다.
네이버 블로그에서 지금까지처럼 최고의 리뷰로 만나겠습니다. 


우리나라 원조 모바일 전문 블로그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이 블로그 서비스를 티스토리에서 네이버로 이전하였습니다.

2008년 스마트폰이 보급되기 훨씬 전 'Konata's Mobile Life' 모바일 전문 블로그 오픈, 리뷰에 100점 만점의 점수표를 적용,

2009년 티스토리로 서비스를 옮기고 '코나타의 모바일 생활'로 이름을 변경하여 IT 부문 '티스토리 BEST BLOGGER'에 선정되었고

2012년 세번째 블로그로 이름을 다시 'Konata's Mobile Life lll'로 변경, 네이버 블로그로 서비스를 이전하였습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어떤롬인지 알려주세요.

    • 이건 순정 4.0.3 AOSP 롬이라 그냥 구글발 ICS라고 생각하시면 편합니다. 런처랑 설정부분은 나눠 쓰시기에는 좀 분량이 그렇더군요(...)

  2. ICS에서 기존의 메뉴버튼은 진저브레드처럼 그대로 메뉴버튼으로 작동하나요?

    • ICS에 최적화되지 않는 앱들은 진저방식으로 뜹니다.
      http://yfrog.com/nytvcip
      물론 옵션에 따라서 제어할 수 있는거 같아요

  3. 잘봤습니다< 확실히 디자인도 그렇고 기능면이나 이런것도 아센이 훨 낫네요

    갈수록 자리잡아가는 안드로이드를보며

    마켓이라던가 기타 문제만 좀 해결하면 정말 괜찮겠다는 생각이들어요<

  4. 내용 잘읽었습니다^^
    안드로이드 최초의 인터넷브라우저 종료
    너무 웃기네요 ㅎㅎ 공감합니다.정말 최초인거같네요

  5. ICS는 볼수록 이전의 버젼이 미완성이었다는걸 보여주는것 같아요 일단 기본런쳐부터가 마음에 들어요 +_+ 마켓만 해결하면 참 좋은데 말이예요

  6. 깨알같은 스팀ㅋㅋㅋㅋㅋㅋ

  7. 런쳐에서 메뉴 버튼을 눌렀을 때 뜨는 '도움말'의 경우 롬 개발자 맘대로 추가할 수 있습니다.
    기본으로 들어가있다기 보단 개발자가 추가한 거죠.
    제 ICS 롬의 경우 목록에 "배경화면, 앱 관리, 런쳐 설정(이게 개발자가 추가한 겁니다.), 시스템 설정" 이렇게 있습니다.

    또 런쳐 상단의 검색 바는 (언제나는 아니지만 대부분) 앱 관리에서 구글 검색 앱을 찾아 비활성화 (이려나요, 한국어 버전 안 써서 모르겠네요 ㅠㅠ) 누르면 됩니다.
    ( 검색바 비활성화라고 구글에 검색해 보시면 많이 나옵니다. 링크 때문인지 차단 먹히는 거 같네요… )
    혹은 롬 개발자가 따로 설정을 만들어주는 경우도 있구요.


    글 잘 보고 갑니다~
    ICS 좋아요 엉엉 브라우저 만세 엉엉

  8. 넥서스S 에서 ICS 올린다고 찾아보고 검색하고(?)
    적용하느라 고생했던게 생각나는군요.

    사용한지 2주정도 되는데 브라우저 닫는건....

    오늘 처음 브라우저를 닫아봤습니다.

  9. 실험실들어가서 빠른컨트롤체크하고 브라우저에서 길게눌러보세요~

  10. 비밀댓글입니다

  11. 홈키 길게누르면 배경 갯수늘릴수잇어염

  12. ICS 완전 최강입니다
    기본 애플리케이션 비활성화도 가능해요
    루팅 안하면 정말 짜증났었는데 ㅎㅎ

  13. 저걸 보면서 갤유 유저는 한숨을 쉬죠...갤스도 안해주는데 어디가서 말도 못꺼내는 icsㅜㅜ

  14. UI의 아름다움은 어떤 UI나 런처도 못따라갈 정도 군요 =ㅅ=;;ㄷ

  15. ICS 많이 발전했네요. 터치위즈 물러가ㄹ...

    용 좋아하는 분 있었는데 그게 아시엘르님이었군요ㅋㅋ

  16. 너무 좋은 리뷰! 궁금했던 점들이 다 해결댓네염

  17. 안드로이드도 이제 美를 챙기네요. 대단한 발전 같습니다.

  18. 브라우저 끄는거 보러왔다가 남기는데요.. 기본런처가 쓸만하다고 써놨는데 왜 리뷰 사진과 내용은 apex런처죠?
    이건 ICS+APEX런처 조합인데 기본 런처인것처럼 글을 써놓으셨네요